교구 보도 자료

‘2020 명동, 겨울을 밝히다’

비대면으로 즐기는 성탄 축제

  • 2020월12년09일
  • 서울대교구홍보위원회
원문보기

천주교 서울대교구(교구장 염수정 추기경)가 주최하는 성탄 축제 ‘2020 명동, 겨울을 밝히다가 주교좌 명동대성당 일대에서 열린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부분의 행사가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비신자들도 모두 함께 거리로 나온 구유

 
명동대성당 들머리에 설치된 장미정원, ‘함께조형물과 가톨릭회관 광장에 설치된 구유.

 

대면 행사는 축소됐지만, 명동을 찾는 사람들이 성탄의 분위기 속 희망과 기쁨을 느낄 수 있도록 명동대성당 들머리에 장미정원과 대형트리, 구유가 조성됐다. 특별히 올해는 가톨릭회관 광장에 구유가 설치돼 서로 거리를 두는 코로나 시대에 오히려 사람들에게 가까이 다가온 아기 예수를 만날 수 있다. 이 구유는 코로나19로 도움의 손길이 끊긴 약자들, 소외된 이웃들, 특히 고통받는 환자와 가족들 곁에 예수 그리스도가 함께하길 바라는 의미를 담아 만들어졌다. 구유와 트리 장식은 플라스틱 등 일회용품을 재활용해 만들었다. 24일 밤, 선별진료소를 상징한 마구간 조형물 안 구유에 아기 예수가 자리할 예정이다.

 

교구 한마음한몸운동본부(본부장 김정환 신부)는 가톨릭회관 광장에 명동밥집 나눔부스를 마련한다. 참가자들은 거리의 예수께 한 끼를 대접하는 마음으로 나눔에 참여하고 부스에 마련된 쌀알을 상징하는 하얀 공에 감사와 희망의 메시지를 적어 명동성당 들머리 장미정원 앞 함께조형물을 함께 만들어간다. 이 행사는 내년 13일까지 진행된다.

 

이 기간에 모아진 기부금과 희망의 메시지는 내년 초 운영을 시작할 무료급식소 명동밥집에 전달돼 우리 사회 속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명동, 겨울을 밝히다’ - CPBC 가톨릭평화방송 유튜브, 라디오 생중계

 

명동, 겨울을 밝히다 포스터

 

교구 CPBC 가톨릭평화방송(사장 조정래 신부)24~26, 유튜브 라이브 스트리밍과 라디오 생중계를 통해 비대면으로 명동, 겨울을 밝히다성탄 행사를 진행한다. 신자는 물론 성탄을 같이 기뻐할 전 세계인과 함께하는 취지로 마련된 이번 행사는 축복의 콜센터’, ‘전국나눔자랑’, ‘수고했어 올해도등 여러 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올해는 코로나19를 고려해 유튜브와 라디오 2원 생방송으로 진행한다.

 

24일 진행되는 축복의 콜센터는 교구장 염수정 추기경과 총대리 손희송 주교가 직접 생방송에 참여해 애장품을 내놓는다. 가수 바다의 노래선물과 축복을 바라는 여러 사연 소개도 있다. 25일 방송되는 전국 나눔자랑은 성탄 시기에 나눔의 뜻을 되새기며 교구 보좌 정순택, 유경촌, 구요비 주교의 애장품 경매와 개그맨 최기섭의 깜짝 선물 등이 준비돼 있다. 26수고했어 올해도는 다사다난한 2020년을 마무리하며 청년들의 애환을 담은 사연 소개, 가수 바비킴의 노래 선물, 시청자 즉석 앙케트 등으로 꾸려질 예정이다.

 

명동, 겨울을 밝히다24, 26일은 18시부터, 25일은 14시부터 세 시간 동안 CPBC 유튜브 스트리밍(https://www.youtube.com/user/PBCTVsns)CPBC 라디오(수도권 FM 105.3) 생방송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사연은 카카오톡 채널 ’CPBC TV’로 모집 중이며, 당첨된 사연자는 에어팟 프로를 비롯해 다양한 경품을 받는다.

 

‘2020 명동, 겨울을 밝히다는 천주교 서울대교구가 주최·주관하며 서울특별시와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에서 후원한다.

 

천주교 서울대교구 홍보위원회 구여진

 
바로가기